'언니 받아랏' 세레나 윌리엄스의 리턴

세리나 윌리엄스가 14일 미국 켄터키 주 니컬러스빌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톱시드 오픈 단식 본선 2회전에서 언니 비너스 윌리엄스가 친 공을 되받아치고 있다. AP연합뉴스 세리나 윌리엄스가 14일 미국 켄터키 주 니컬러스빌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톱시드 오픈 단식 본선 2회전에서 언니 비너스 윌리엄스가 친 공을 되받아치고 있다. AP연합뉴스

 

세리나 윌리엄스가 14일 미국 켄터키 주 니컬러스빌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톱시드 오픈 단식 본선 2회전에서 언니 비너스 윌리엄스가 친 공을 되받아치고 있다. AP연합뉴스 세리나 윌리엄스가 14일 미국 켄터키 주 니컬러스빌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톱시드 오픈 단식 본선 2회전에서 언니 비너스 윌리엄스가 친 공을 되받아치고 있다. AP연합뉴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