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라이온즈, 기아에 5대0 영봉승, 4연패 끊어내

이성규, 강민호 홈런, 뷰캐넌 7이닝 무실점 호투. 투타 모두 빛나

삼성라이온즈 데이비드 뷰캐넌이 1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아타이거즈와의 1차전에서 선발로 나서 7이닝 무실점 완벽투를 선보였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 데이비드 뷰캐넌이 1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아타이거즈와의 1차전에서 선발로 나서 7이닝 무실점 완벽투를 선보였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잘 던지고, 잘 치고, 잘 잡고 3박자가 맞아떨어지면서 삼성라이온즈가 4연패의 고리를 끊었다.

1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아타이거즈와 주중 홈 1차전에서 삼성은 5대0 영봉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 전, 지난 경기에서 가벼운 부상을 입고 빠졌던 구자욱이 다시 1군으로 돌아왔고 김호재가 말소됐다.

삼성 선발 라인업은 김상수(2루수)-박해민(중견수)-구자욱(우익수)-타일러 살라디노(좌익수)-이성곤(지명타자)-이원석(3루수)-이학주(유격수)-강민호(포수)-이성규(1루수)로 구성됐다. 선발 투수는 데이비드 뷰캐넌이 마운드에 올랐다.

허삼영 감독은 우천취소로 경기가 2번이나 밀렸지만 뷰캐넌을 계속 선발투수로 내보내는 것에 대해 "(뷰캐넌)본인이 던지고자 하는 강한 의지를 보였고 연패를 끊어내야하는 중요한 상황인만큼 선발 투수로 내보냈다"고 전했다.

선취점은 삼성이 올렸다. 이학주가 삼진으로 물러나고 강민호가 안타를 친 데 이어 이성규가 3루쪽 강습타구로 1사 주자 1, 2루 상황에 김상수의 적시타가 터지면서 1점을 올렸다.

4회 말 삼성은 구자욱 안타와 살라디노 볼넷, 이성곤의 희생번트로 1사 주자 2, 3루 한번 더 기회를 잡은 상황, 이원석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더 추가했다. 5회 초에는 뷰캐넌이 낚아채듯 상대 타자의 타구를 글러브로 잡아내며 아웃시킨데 이어 이원석의 3루 방향 타구를 캐치 이후, 김상수와 이성규로 송구가 이어지면서 더블 아웃을 시키는 호수비도 나왔다.

좋은 분위기는 5회 말, 이성규의 홈런 한방이 터지면서 계속 이어갔다. 선두타자 강민호가 안타로 출루한 뒤 타석에 들어선 이성규가 좌익수 뒤 담장을 넘기는 투런 홈런을 쳐냈다. 4점차 리드 상황, 6회 초에는 안타성 타구를 박해민과 구자욱이 각각 호수비를 펼쳐 잡아내면서 뷰캐넌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뷰캐넌은 7이닝 7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선보임과 동시에 8승 기록을 세우게 됐다.

7회 말 강민호의 솔로포로 1점을 더한 삼성은 기아에 1점도 허용하지 않고 경기를 그대로 마무리했다.

한편, 부상으로 전력에 이탈해있던 외인 투수 벤 라이블리가 14일 1군에 합류, 이번주 중 선발 등판 할 예정으로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 신인 투수 허윤동이 이번주 한차례 선발 등판 후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되고 라이블리가 그 자리에 다시 돌아오게 된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