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토론토 입성 소식 알려…'가자 블루제이스! 곧 봐요'

류현진이 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클럽하우스 로커 사진, 2020년 토론토의 정규리그 일정표와 함께 류현진이 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클럽하우스 로커 사진, 2020년 토론토의 정규리그 일정표와 함께 "2020년 팀의 60경기 일정표가 발표됐다"며 "우리는 토론토에 있고, 팬들을 곧 볼 것이다. 가자, 블루제이스'라는 글을 올렸다. 연합뉴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홈구장이 있는 캐나다 토론토에 입성한 소감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서 전했다.

류현진은 7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토론토 로저스센터 옆에 있는 CN 타워와 클럽하우스 로커 사진과 2020년 토론토의 정규리그 일정표를 올렸다.

류현진은 '2020년 팀의 60경기 일정표가 발표됐다"며 "우리는 토론토에 있고, 팬들을 곧 볼 것이다. 가자! 블루제이스'라는 글을 적고 토론토 입성 소식을 직접 알렸다.

올해 3월 중순 시범경기 중단 후에도 토론토의 스프링캠프가 있는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개인 훈련을 이어온 류현진은 선수단과 함께 전세기를 타고 6일 토론토에 도착했다.

캐나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국과 캐나다의 국경 봉쇄가 풀리지 않았고, 메이저리그 선수들의 경기 출전과 관련한 안전 수칙을 확정하지 않았지만, 토론토 선수들이 정규리그 대비 훈련을 홈에서 하도록 특별 승인했다.

류현진은 선수단과 함께 로저스센터 인근 호텔에 머물며 격리와 동시에 호텔에서 통로로 연결된 로저스센터로 이동해 훈련을 병행한다.

토론토는 로저스센터에서 훈련하다가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로 이동해 25일 오전 7시 40분 탬파베이 레이스와 정규리그 원정 개막전을 치른다.

토론토 1선발인 류현진이 이 경기에 선발 등판해 인천 동산고 4년 후배인 최지만(29·탬파베이)과 한국인 투타 대결을 벌일지 시선을 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