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치훈 9단, 시니어바둑리그 3년 연속 MVP

조치훈 9단이 시니어바둑리그 3년연속 최우수기사(MVP) 영예를 안았다.

조치훈(사진)은 29일 서울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열린 2019 NH농협은행 시니어바둑리그 폐막식에서 MVP를 거머쥐었다. 우승상금은 200만원이다.

부산KH에너지의 주장으로 활약한 조치훈은 정규리그에서 11전 전승으로 활약하며 팀을 1위로 이끌었고 챔피언결정전에서도 2승을 보태며 소속팀이 통합 우승 및 3연패를 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해냈다.

조치훈은 "KH에너지 팀원들과 시합은 물론 시합 후에도 사이좋게 지내며 즐거운 3년을 보냈다. 나보다 잘한 선수가 있었지만, 팀이 우승해서 내게 MVP를 주시는 것으로 안다. 팀원들에게 감사하다"고 했다.

다승상은 정규리그에서 14전 전승을 거둔 김포원봉루헨스의 김수장 9단에게 돌아갔다.

단체 부문 시상식에서는 부산KH에너지가 우승 트로피와 상금 3천만원을 받았고, 준우승한 의왕인플러스는 상금 1천500만원을 차지했다. 3위 김포원봉루헨스는 1천만원, 4위 삼척해상케이블카는 5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