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회장 선거…대구 내년 1월15일·경북 1월 13일

대구체육회장 선거 내년 1월 15일 전자투표로 선출
경북체육회장 선거는 1월 13일 경산시민회관서 선출

대구체육회장 선거가 내년 1월 15일 치러진다.

대구시체육회는 20일 시체육회 회의실에서 제 1차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장영도 서광종합건설 대표)를 열고, 민선체육회장 선거 일정을 확정했다.

선관위원들은 이날 회의에서 장영도 대표를 위원장으로 선출한 뒤 선거일정을 심의·의결했다. 이에따르면 회장 선거는 내년 1월 4,5일 이틀간 후보자 등록을 받은 뒤 1월 6일부터 14일까지 9일간 공식 선거운동기간을 갖는다. 이어 1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자투료를 실시한후 오후 7시부터 투·개표를 진행하기로 했다. 일반인도 후보자 등록을 할 수 있으며 기탁금 5천만원을 납부해야 한다.

장영도 위원장은 "체육발전에 이바지할 훌륭한 인격과 능력을 갖춘 분이 민간체육회장으로 선출될 수 있도록 공명정대한 대책을 강구하겠다. 특히 공정한 선거가 될 수 있도록 사전선거운동 등 비정상적인 선거에 엄정대처하겠다"고 밝혔다

경북체육회장 선거는 내년 1월 13일 오후 6시 경산시민회관에서 치러진다. 경북도체육회는 19일 경북도청 창신관에서 제 1차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배병일 영남대 교수)를 열고, 민선체육회장 선거 일정을 확정했다.

회장 선거는 1월 2,3일 이틀간 후보자 등록을 받은 뒤 1월 4일부터 12일까지 9일간 공식 선거운동기간을 갖는다. 이어 1월 13일 오전 10시 경산시민회관에서 후보자 소견발표(후보별 각 10분이내)를 한 뒤 오후 6시부터 투·개표를 진행하기로 했다.

민간인 체육회장 선거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에 따른 것으로 국회는 지난해 12월 지자체장이나 지방의원이 체육회장을 겸직할 수 없도록 관련법을 개정하여 내년 1월 15일까지 시·도체육회장 및 시·군·구체육회장을 민간인으로 선출하도록 규정했다. 민선 첫 체육회장 임기는 2023년까지 3년이다.

관련기사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