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강서구 아파트 60대 남성 흉기 찔려 사망→"최초 신고자 동생 긴급체포"

매일신문 속보 이미지 매일신문 속보 이미지

24일 서울 강서구 한 아파트에서 60대 남성이 흉기로 찔려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수사에 나선 경찰이 최초 신고자인 사망자의 친동생을 긴급 체포했다.

이날 서울 강서경찰서는 사망자의 동생 A씨를 살인 혐의로 체포,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후 5시쯤 강서구 한 아파트에서 친형인 60대 남성 B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머리와 어깨 등에 자상을 입은 채로 발견된 피해자 B씨는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했다.

이어 경찰은 아파트 CCTV와 B씨 가족 진술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특정하는 수사를 벌였다. 사건 발생 1시간여만인 이날 오후 6시 반쯤 최초 신고자이자 사망자의 동생인 B씨에게 혐의점이 있는 것으로 보고 긴급 체포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8위

6 4 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