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지역대 최초 간호-의과대 통합교육 실시

대학혁신지원사업 일환 전문직군간통합교육(IPE) 진행

계명대가 간호대 및 의과대 학생을 대상으로 전문직군간 통합교육을 실시했다. 계명대 제공 계명대가 간호대 및 의과대 학생을 대상으로 전문직군간 통합교육을 실시했다. 계명대 제공

계명대(총장 신일희)가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지역대학 최초로 대학 내 간호대와 의과대 학생들이 함께하는 전문직군간통합교육(Inter Professional Education·IPE)을 실시했다.

전문직군간통합교육은 최근 보건의료분야에서 크게 부각되고 있는 다직종간 협력교육 프로그램이다. 계명대는 졸업을 앞둔 간호대 및 의과대 학생을 대상으로, 의료종사자 간의 의사소통이 원활하지 않아 발생하는 의료사고나 환자안전 문제를 예방하고 상호 역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자 교육을 마련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은 게임과 사례분석을 통해 직군 간의 역할과 책임이 무엇인지, 어떻게 커뮤니케이션이 이뤄져야하는지를 체험했다. 특히 실제 병실에서 벌어지는 일을 시뮬레이션하며 현장 적응력을 높이는 등 새로운 교육모델을 수립해나가고 있다.

전상은 계명대 간호학과장은 "계명대는 의과대학, 간호대학, 약학대학을 모두 갖춘 통합 의료 캠퍼스를 구축하여 보다 전문적인 의료인 양성이 가능하게 됐다"며 "이번 통합교육으로 각 분야의 전문 인재 양성뿐만 아니라, 환자중심의료를 소통과 협업능력, 현장적응력을 두루 갖춘 의료인을 양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