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지역 9월까지 백신 접종률 70% '속도전'

6월 백신 못 맞은 60-74세 8천명 7월 우선 접종
8월부터 18-49세 77만명 신청 순서대로 진행

지난 14일 오후 경산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인 경산실내체육관으로 어르신들이 주사를 맞기 위해 들어가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지난 14일 오후 경산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인 경산실내체육관으로 어르신들이 주사를 맞기 위해 들어가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경상북도가 9월 말까지 전 도민의 70% 이상인 185만 명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마칠 계획이다.

이를 위해 18~59세까지의 도민 120만 명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대한 3분기 시행 계획을 확정했다.

경북도에 따르면 7월 초에는 사전 예약 증가로 6월에 접종을 완료하지 못한 60~74세 접종대상자 등 8천 명을 우선 접종한다.

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보건의료인 등 3천 명에 대해서도 사전예약을 받아 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을 한다.

고교 3학년과 고교 교직원 3만2천 명은 다음 달 19일부터 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고3 이외의 대입수험생 3천 명은 8월 중 접종하면 된다.

50대 장년층 34만5천 명은 온라인 사전예약을 거쳐 다음 달 26일부터 접종할 계획이다. 55~59세부터 시작해 50~54세 순으로 접종한다.

40대 이하(18~49세) 77만 명은 8월부터 접종을 희망하는 사람부터 사전예약 순서에 따라 백신을 맞게 된다.

한편 경북도는 20일 기준 86만3천451명(인구대비 32.9%)에 대해 1차 접종을 마쳤으며, 22만8천85명(인구대비 8.7%)에 대해서는 2차 접종까지 끝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