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전 학교에 마스크 약 112만장 배부

대구시교육청, 학생과 교직원용으로 마스크 지원
학생에겐 KF-80과 94, 교직원에겐 KF-AD 지급

대구시교육청이 학생, 교직원용 마스크 약 112만장을 학교 현장에 배부한다. 교육청 직원들이 포산유치원을 방문, 마스크를 전달하는 모습.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시교육청이 학생, 교직원용 마스크 약 112만장을 학교 현장에 배부한다. 교육청 직원들이 포산유치원을 방문, 마스크를 전달하는 모습. 대구시교육청 제공

대구 학교 현장에 학생과 교직원이 사용할 마스크 112만여장이 배부된다.

대구시교육청은 21일 유치원을 포함해 대구 799개 학교에 학생용과 교직원용 마스크 111만6천620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지역 내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가 유행하는 등 코로나19가 숙지지 않아 학교 방역 활동을 강화하기 위해 내린 조치다.

이번에 지원하는 마스크는 학생용 보건 마스크(KF-80, 94)와 교직원용 비말 차단 마스크(KF-AD). 학생용은 1인당 2매씩 모두 6만2천870매, 교직원용은 1인당 10매씩 모두 51만3천750매를 배부한다.

교직원들에게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지원하는 건 하절기 기온이 높아져 보건용 마스크를 장시간 착용한 채 수업하는 게 어렵다는 걸 고려한 조치. 정규 교직원뿐 아니라 방과후강사, 방역 인력, 외부업체 소속 직원 등 학교에 단시간이라도 근무하는 모든 교직원에게 마스크를 지원한다.

이달 30일까지 시교육청 직원들이 직접 학교를 방문, 마스크를 배부하면서 학교 현장의 방역 애로 사항도 듣는다. 교육청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판단된 부분은 하반기 학교 코로나19 방역 지원 활동에 반영할 예정이다.

학교 외에 학생들이 많이 찾는 곳도 챙긴다. 시교육청은 산하 유아교육진흥원, 창의융합교육원, 대구교육박물관 등에도 마스크 2만5천장을 별도로 배부해 각종 체험과 수련활동, 교육활동, 행사 개최 시 적극적으로 활용하도록 했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집단 면역이 형성되기 전까진 생활 속 마스크 착용이 코로난19를 예방하는, 가장 확실한 백신이라 생각한다"며 "우리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마스크를 잘 착용할 수 있게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