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문콕 조심하세요"... 커지는 차량에 ‘좁아지는 주차공간’

16일 오후 대구시청 주차장에서 주차를 마친 한 시민이 운전석 문을 조심스럽게 열고 있다. 현행법상 주차장 너비 2.5m, 길이 5m 이지만 최근 출시된 차량들의 대형화로 주차 공간이 상대적으로 좁아 주차 불편과 문콕 등 많은 민원이 발생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7위

5 4 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