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 장애인 일자리 플랫폼 '섬섬옥수' 김천·구미역점 개소

공공플랫폼 활용한 사회공헌형 일자리 창출 모델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를 비롯한 관련 기관 관계자들이 '섬섬옥수' KTX 김천·구미역점 개소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를 비롯한 관련 기관 관계자들이 '섬섬옥수' KTX 김천·구미역점 개소식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는 15일 공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자원을 연계 활용해 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섬섬옥수' KTX 김천·구미역점을 개소했다.

섬섬옥수 김천·구미역점은 대구직업능력개발원에서 맞춤훈련을 통해 직무교육을 이수한 경력단절 여성장애인 8명이 근무하며, 당일 열차 승차권을 소지한 고객들에게 무료로 네일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섬섬옥수' 사업은 철도역 유휴공간을 활용한 사회공헌형 일자리 창출 플랫폼으로, 한국철도공사, 국가철도공단, 참여기업 등이 협업해 대전·용산역 등 현재까지 3개의 매장을 설치했다.

김천·구미역점은 한국철도공사가 김천·구미역 내 유휴공간 제공을, 국가철도공단은 역사 내 장소 사용 승인,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네일케어 직무 맞춤교육과 장애인 편의시설 지원을, 한국전력기술은 매장 설치 운영 및 장애인 고용을 각각 맡았다.

이운경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북지사장은 "맞춤훈련을 통해 경력단절 여성장애인을 위한 취업 기회를 확대하고, 코로나19로 인한 고용 위기 상황에 공공기관 간 협업을 통해 경력단절 여성장애인들에게 일자리를 창출한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7위

5 4 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