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17일, 자가격리자 1명, 코로나19 추가 확진돼

영주시보건소 전경. 영주시 제공 영주시보건소 전경.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는 17일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1명(87번)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영주시에 따르면 "87번 확진자는 타 지역 확진자 접촉자로 지난 10일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가 15일 근육통 증상을 보여 16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17일 확진됐다"며 "자가격리 중 코로나19에 확진돼 이동동선과 접촉자는 없다. 현재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이송 대기 중이다"고 말했다.

영주시 관계자는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무료로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며 "수도권 방문자나 의심 증상이 있는 시민은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길 바란다. 가정의달 각종 모임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 2월부터 2021년 5월 17일까지 영주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87명으로 늘었다. 현재 자가격리자는 모두 37명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