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지방보훈청 '자랑스러운 할아버지, 할머니 이야기' 보훈스토리 공모전 개최

'보훈' 주제로 한 청소년 이야기 공모…6월 초 시상 통해 우수작 대외 홍보 예정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 진행되는 대구지방보훈청의 보훈스토리 공모전 포스터. 대구지방보훈청 제공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 진행되는 대구지방보훈청의 보훈스토리 공모전 포스터. 대구지방보훈청 제공

대구지방보훈청(청장 박신한)은 지난 20일부터 '자랑스러운 할아버지, 할머니 이야기 공모전'을 열고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공헌을 청소년 시각에서 구성한 스토리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보훈을 주제로 한 공모전을 통해 청소년들의 보훈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고, 국가유공자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발굴해 이를 예우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한다는 취지이다.

이번 공모전 주제는 공무 수행 중에 사망한 국가유공자와 그 유족에 관한 이야기다. 가족이나 친척 또는 주변의 실존 인물로부터 들은 이야기를 500자 이상 산문 형식으로 작성하면 된다.

대구지역 중‧고등학생 및 만 18세 이하 청소년은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응모 기간은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이다.

대구지방보훈청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오는 6월 초, 심사를 거쳐 중등부와 고등부 각각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을 선정하고 시상금을 지급한다. 참가자 전원에게 음료 쿠폰도 제공될 예정이다.

우수작은 호국보훈의 달 계기 각종 행사를 통해 대외에 알릴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구지방보훈청 홈페이지나 전화(053-230-6063~4)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