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 LG경북협의회, 복지사각지대 청소년 조식 지원한다, '모두의 한끼'

구미지역 초·중학생 30명에게 연간 2천500만원 상당의 조식 도시락 지원

LG CI. LG CI.

 

경북 구미의 LG자매사 협의체인 LG경북협의회(회장 정철동)는 복지 사각지대 청소년들에게 조식을 제공하는 '모두의 한끼' 지원 사업에 나섰다. 이 사업은 아침을 거르고 등교하는 학생들의 식사 및 정서 지원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LG경북협의회와 국제구호개발NGO 굿피플은 오는 26일부터 구미지역 교육복지 우선 초·중학교의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연간 2천500만원 상당의 조식 도시락을 지원하는 '모두의 한끼'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LG경북협의회 관계자는 "복지 사각지대 청소년들의 결식 문제가 해결되고, 밝고 건강한 학교 생활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