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벌써 초여름 날씨…낮 최고기온 30도 육박

구미 29도·대구 28도·문경 27도

낮 기온이 20도 이상 오르며 초여름 같은 날씨를 보인 20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노적봉인공폭포공원에서 반팔 옷을 입은 시민들이 시원하게 쏟아지는 폭포수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연합뉴스 낮 기온이 20도 이상 오르며 초여름 같은 날씨를 보인 20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노적봉인공폭포공원에서 반팔 옷을 입은 시민들이 시원하게 쏟아지는 폭포수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연합뉴스

21일 대구·경북 일부지역은 낮 최고 기온이 29도까지 오르며 초여름 날씨를 보이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 영향을 받겠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구미 29도, 대구 28도, 문경 27도, 포항 23도, 영덕 22도, 울진 18도 등으로 평년(17~21도)보다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경주, 포항, 안동, 구미 등 경북 11곳과 대구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남부·중부 앞바다에 0.5~1m, 먼바다에 0.5~1.5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전망된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20도 내외로 크겠으니 기온 변화로 인한 면역력 저하 등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