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범어2동 재개발 물거품 되나'..."50년간 참고 살았다"

대구 수성구 범어2동 지역발전위원회는 지난 2019년 8월 재개발에 대한 희망을 품고 '범어2동 주민도 대구시민이다. 50여 년간 묶은 1종지역, 이제 우리 주민도 종상향해서 살아보자!'고 적힌 현수막을 동네 곳곳에 내걸었다. 매일신문DB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