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경언론학회 세미나 "광고 결합 판매 필요, 광고 전파료 상향"

16일 호텔인터불고대구서 '지역방송 발전을 위한 법제도적 대응전략'이라는 주제로 정기학술세미나

 

 

지난 16일 호텔인터불고대구에서 열린 2021 정기학술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경북기자협회 제공 지난 16일 호텔인터불고대구에서 열린 2021 정기학술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경북기자협회 제공

대구경북언론학회와 한국지역언론학회는 지난 16일 호텔인터불고대구에서 '지역방송 발전을 위한 법제도적 대응전략'이라는 주제로 정기학술세미나를 열었다.

이번 세미나는 지역방송발전지원특별법과 지역방송광고 결합판매제도 등 방송 환경변화에 따라 시행 논의되는 법 제도 한계와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남종훈 대구가톨릭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세미나의 첫 주제는 지역방송발전지원특별법 한계점과 개선방안으로, 최현주 계명대 교수가 발표했다.

최 교수는 "지역방송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법적 근거는 마련됐다"며 "하지만 기대한 정책효과를 달성하기 위해선 지역방송 발전지원에 필요한 재정 제도와 정책 추진체계를 혁신적으로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지역방송광고 결합판매제도 쟁점과 개선방안'이라는 주제로 김희경 성균관대 사회과학대 학술교수가 발표했다. 김 교수는 "방통위는 미디어렙이 이를 합리적이고 전략적으로 구현할 수 있도록 법령 개선해야 한다"며 "말뿐인 기금 지원이 아닌 실질적인 기금 지원의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