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오후 3시 경북 포항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목욕탕발 확진자 계속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 포항시는 22일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해 지역의 확진자 수는 총 365명이라고 밝혔다.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364번 확진자와 365번 확진자(모두 남구)는 가족이며, 앞서 21일 발생했던 359번 확진자와는 지인 관계로 알려졌다.

359번 확진자의 경우 북구 목욕탕 모임 중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