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대, 등록금 13년째 동결

안동대 안동대

국립안동대학교는 2021학년도 학부와 대학원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안동대는 2009년부터 2021년까지 13년 연속 인하 또는 동결했다.

안동대의 학기당 등록금은 인문·사회 계열 159만 원, 이학·체육 계열 191만 원, 공학·미술 계열 206만 원으로 전국 최저 수준이다.

권순태 총장은 "전례없는 코로나19 비상사태에 학생과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여 국립대학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자 2021학년도 학부와 대학원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결정했다"며 "등록금은 동결되었으나 다양한 정부재정지원 사업을 통해 학생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양질의 교육을 제공할 것"이라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