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진 의원, 대구경북 행정통합 중단 촉구

김상진의원 김상진의원

안동시의회 김상진 의원은 지난 20일에 열린 '제221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중단 촉구 건의안'을 대표발의해 채택시키고, 행정안전부를 비롯해 경상북도, 경상북도의회, 대구광역시, 대구광역시의회 등에 전달했다.

안동시의회 의원 일동은 건의문을 통해 "소통없이 일방적으로 추진되는 행정통합에 안동시민을 대표하여 결사반대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먼저, 경북도청 신도시 정책의 조속한 실천과 소외되고 낙후된 경북북부지역의 발전계획을 재수립할 것을 요구했으며, 또 지역 간 대립과 반목을 부추기는 정치적 졸속 행정 중단과 공론화위원회의 해산을 촉구했다.

김상진 의원은 "지역균형발전 취지에 따라 안동·예천지역으로 이전한 도청 신도시가 완공되지도 않았는데 대구·경북 통합을 논의하는 것은 경북북부 도민들을 우롱하는 처사"라며 "경북도지사는 이 같은 논의를 중단하고 도청 신도시를 당초 계획대로 조속히 추진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안동시의회는 지난 220회 임시회에서 안동시의원 전체 명의로 대구·경북 행정통합 논의 중단을 요구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