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101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포항제철소 내 근로자인 99번 확진자의 가족
철강공단 종사자 및 가족 등 전수 조사 시행 중

이강덕 포항시장이 추석 연휴 기간 코로나19 특별 방역 대책을 설명하고 있다. 매일신문DB 이강덕 포항시장이 추석 연휴 기간 코로나19 특별 방역 대책을 설명하고 있다. 매일신문DB

경북 포항시에 1일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하면서 지역 확진자 수가 총 101명으로 늘어났다.

포항시에 따르면 101번 확진자는 앞서 발생했던 99번 확진자(포항제철소 내 근로자)의 가족으로서, 남구에 거주하는 30대이다.

한편, 포항시는 최근 철강공단을 중심으로 4명의 근로자가 확진 판정을 받는 등 코로나19 감염이 빠르게 번지면서 직장 내 접촉자 및 가족들에 대한 전수 조사를 시행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