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포항지역 코로나19 확진자 6명 발생…대량 확산 우려

모임 가졌던 60~70대 노인들 사이에서 대거 확진 판정

이강덕 포항시장이 최근 잇따라 터지고 있는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감염경로 조사결과를 설명하고 있다. 매일신문DB 이강덕 포항시장이 최근 잇따라 터지고 있는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감염경로 조사결과를 설명하고 있다. 매일신문DB

26일 경북 포항시에서 하룻동안 6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평소 알고 지내던 60~70대 노인들이 최근 모임을 가지면서 집단 내 대량 감염이 이뤄진 것으로 추정된다.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85번~90번 확진자가 발생해 국가지역치료센터로 이송됐다.

85번 확진자는 남구에 거주하는 60대, 86번은 북구 거주 70대, 87번 확진자는 남구 거주 70대, 88번·89번 확진자는 북구 거주 60대, 90번 확진자는 북구 거주 70대이다.

이날 85번~88번, 90번 확진자는 앞서 발생한 79번·84번 확진자와 같은 모임 소속이다.

89번 확진자의 경우 모임 소속은 아니지만 79번 확진자의 지인으로 함께 만남을 가진 것으로 확인됐다.

89번 확진자를 제외한 노인들은 평소 85번 확진자 소유의 북구 사무실에 들러 모임을 가졌던 것으로 조사됐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