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안동서 온라인 추석 맞이 행사 열려 눈길… 송편 빚기, 단체 면회방송

요양원 면회금지에 따라 유튜브 생방송 통해 진행
생방송으로 송편빚고, 지역 홀몸 노인에 전달 예정

안동종가음식체험관 예미정은 26일 추석맞이 송편빚기 시연회를 온라인으로 방송한다. 예미정 제공 안동종가음식체험관 예미정은 26일 추석맞이 송편빚기 시연회를 온라인으로 방송한다. 예미정 제공

코로나19 확산으로 조용한 추석이 강조되는 가운데 경북 안동에서 비대면 온라인 방송을 활용한 추석 맞이 행사들이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경북도립 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안동유리한방병원)은 25일 요양병원 면회금지로 보호자와 환자 모두 만날 수 없는 마음을 위로하고자 유튜브 생방송으로 단체 면회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환자들은 병원복에서 한복으로 갈아입고 파전과 산적 꼬지를 같이 만들면서 보호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복주요양병원에서도 다음 달 1일 추석날 아침 KBS '아침마당'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에 있는 보호자와 환자들이 소통할 수 있는 중계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두 요양병원은 명절을 떠나 평소에도 영상통화 등을 통해 환자와 보호자가 소통해 심적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안동종가음식체험관(예미정)에서는 26일 추석맞이 비대면 송편빚기 시연회를 갖는다.

홀몸노인에게 정기적으로 반찬 전달 봉사를 하는 비타민 가족봉사단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인 밀집·밀폐·밀접 등 3밀을 피해 개방된 공간에서 진행된다.

특히 행사 당일 인원을 최소화하고자 세 방향에서 촬영된 영상을 실시간 중계하고 녹화해 전송하는 방식이 동원됐다. 이날 만든 송편은 지역 내 홀몸노인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박정남 안동종가음식교육원장은 "쌀가루 반죽과 송편 만들기, 가마솥을 이용한 송편 쪄내기, 송편에 참기름 바르기 등 송편빚기 일체의 과정을 혼자서 시연한다"며 "코로나19 확산에도 풍성한 추석 명절 분위기를 조금이라도 살려내고자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