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날씨] 흐리고 일교차 10도이상…일부지역 비

23일 오후 대구 수성구 청수로에서 '가을 불청객' 은행나무 열매를 채취하는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3일 오후 대구 수성구 청수로에서 '가을 불청객' 은행나무 열매를 채취하는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24일 대구경북은 일교차가 크고 흐린 날씨가 예보됐다. 경북 남부 동해안에는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대구와 경북 내륙은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 벌어진다.

아침 최저기온은 ▷문경·영주·예천 12도 ▷군위·김천·상주·안동·의성·청송 13도 ▷구미·영천 14도 ▷경산·고령·성주·청도·칠곡 15도 ▷대구 1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예천·의성 25도 ▷대구·경산·구미·군위·김천·상주·안동·청도·칠곡 24도 ▷문경·안동·영주·영천 23도 ▷청송 22도 등 전날보다 1, 2도 높을 전망이다.

경북 남부 동해안은 동해상에 위치한 기압골 영향을 받아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기상청 관계자는 "울릉도·독도는 25일까지 순간 풍속 10~16m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겠다. 시설물 관리 등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