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구미권지사 직원 2명, 감전사고 당해

2도 화상, 절연저항 측정 중 감전

한국수자원공사 CI. 한국수자원공사 CI.

 

23일 오전 10시 3분쯤 경북 구미 고아읍 괴평리 한국수자원공사 구미권지사에서 직원 A(26)씨와 B(26·여)씨가 절연저항 측정 중 감전사고를 당했다.

이들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며, 2도 화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수자원공사 측은 "조작 패널의 절연저항 스위치를 만지면서 신체에 닿아 감전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