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대구경북 코로나19 의료진에게 농촌체험관광 무료로 제공

안계면 교촌마늘·태양마을, 금성면 금마늘 마을, 단밀면 만경촌 무료 숙박 체험 제공

경북 의성군청 전경 경북 의성군청 전경

경북 의성군은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헌신한 대구경북 의료진에게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힐링할 수 있는 농촌 체험 관광을 무료로 제공한다.

6일 의성군에 따르면 이 사업은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참여한 대구경북 의료진(가족 포함)들이 9월 15일까지 농촌체험휴양마을 숙박 체험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일반 국민에게는 이달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5개월간 농촌체험휴양마을 이용 요금의 50%를 할인해 준다.

하지만 체험휴양마을 방문 전 반드시 사전 예약을 해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고, 지역 내 4개(교촌마을·금마늘마을·만경촌·태양마을)농촌체험휴양마을이 숙박 체험 무료 및 할인 지원 대상이다.

안계면 교촌마을은 옥수수 수확, 떡메치기, 도자기 체험 등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고, 태양마을에서는 멸종 위기인 붉은점모시나비의 서식지이며, 국궁 체험, 다도 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함꼐 한옥 숙박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금성면 금마늘 마을에서는 마늘장아찌 담그기, 흑마늘 양갱 만들기 등 마늘을 이용한 체험과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즐길 수 있다.

또 단밀면 만경촌마을은 농촌 인성학교 프로그램 및 꽃차 체험 등 이 있으며 풋살장, 수영장 등 다양한 부대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헌신한 대구경북 의료진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농촌체험휴양마을 무료 숙박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