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도심 달리던 시내버스에 '불'…인명피해 없어

4일 오후 대구 북구 팔달로(노원동) 도로를 운행 중이던 시내버스에 불이 났다. (대구소방본부 제공) 4일 오후 대구 북구 팔달로(노원동) 도로를 운행 중이던 시내버스에 불이 났다. (대구소방본부 제공)

대구 도심을 달리던 시내버스에서 불이 났지만 승객들이 긴급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다.

4일 오후 6시 46분쯤 대구 북구 팔달로(노원동) 도로를 운행 중이던 726번 시내버스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화재 발생 10분만에 진화됐으며 버스 뒷부분 엔진룸이 불탔다.

불이 나자 버스 기사와 승객 등 8명이 곧바로 버스에서 내려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엔진룸이 많이 탄 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