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습정체구간' 대구 동구 율하교 2일부터 개선공사…차량 정체 예상

대구 동구 용계동 율하교 일대 대구 동구 용계동 율하교 일대

상습 정체구간으로 꼽히는 대구 동구 율하교 일대에 대한 개선공사가 2일부터 시작된다. 공사 기간동안 평소보다 정체가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 동구청은 2일부터 3일까지 동구 용계동 율하교 일대에서 신호등 설치 및 노면 도색 등 교통체계 개선사업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공사 구간은 오는 6월 준공 예정인 용계동 안심시티프라디움 공사현장에서 율암동 안심뉴타운 공사 현장까지 약 500m구간이다.

이번 공사는 안심뉴타운 공사 현장 인근인 율하교 동편교차로 일대 상습 교통정체와 교차로 '엉킴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공사가 마무리되면 신호교차로 2개소가 신설되고 율하교 서편교차로는 폐쇄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