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스마트농업 원예단지 조성사업 포항에 유치

2021년까지 포항시 흥해읍 약성리 일원 48ha(32농가)…38억원 투입

경북 포항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 대상지 일대 모습. 경북도 제공 경북 포항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 대상지 일대 모습.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공모 사업으로 추진하는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에 선정돼 국비 27억원을 확보했다.

26일 경북도에 따르면 대상지는 포항시 흥해읍 약성리 88번지 일원 48ha로 도로, 용배수로, 통신 인프라 등 스마트원예단지 조성을 위한 기반 시설이 확충된다. 총 32농가가 참여하며 2021년까지 2년간 국비와 지방비 등 38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곳은 기존의 노후 온실이 밀집한 곳으로 앞으로 기반시설이 확충되면 고품질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체계가 마련될 전망이다. 경북과 전북, 경남과 경기 등 전국 4개 시도가 경쟁해 이번에는 경북 포항과 전북 고창 2곳이 선정됐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힘든 지역민에게 이번 공모사업 선정이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스마트원예단지에 청년농부가 진출할 기회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