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문경 마스크생산업체 피앤티디, 마스크 1만장 기증

박종한 피앤티디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가 14일 고윤환 문경시장을 찾아 마스크 1만장을 기증했다. 문경시 제공 박종한 피앤티디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가 14일 고윤환 문경시장을 찾아 마스크 1만장을 기증했다. 문경시 제공

경북 문경의 마스크 생산업체인 ㈜피앤티디(대표 박종한)가 지난 14일 문경시를 찾아 취약계층에 전해 달라며 KF94 규격 황사용 마스크 1만장(1천만원 상당)을 기증했다.

박종한 대표는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폭주하는 마스크 주문량을 채우기 힘든 상황이지만 지역민들의 감염예방과 건강을 위한 작은 마음을 담았다"며 "더 많은 마스크를 기증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했다.

문경시는 기증받은 마스크를 아동보육시설과 노인복지시설 등에 배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