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풋살연맹 신임 회장에 최태원 전 대구시축구협회 부회장 선임

13일 대의원총회서 만장일치 추대…"풋살 통해 축구 유망주 발굴, 국내외 교류 힘쓰겠다"

대구시풋살연맹 신임 회장에 최태원 전 대구시축구협회 부회장이 선출됐다.

대구시풋살연맹은 지난 13일 대구공업대학 내 대구풋살연맹 사무국에서 '2020년 대구시풋살연맹 정기 대의원총회'를 열고 참석 대의원 만장일치로 최태원 신임 회장을 추대했다.

최태원 대구시풋살연맹 신임 회장 최태원 대구시풋살연맹 신임 회장

최 회장은 빠른 시일 내 집행부 임원진을 구성하는 등 조직을 정비, 지역 풋살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다.

최 회장은 "풋살은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친근한 스포츠이며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풋살 인구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추세"라며 "보다 친근한 풋살 문화 정착과 함께 풋살을 통한 축구유망주 발굴과 국내외 교류에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축구 명문'인 청구고 출신인 최 회장은 그동안 대구 체육계에서 다양한 활동으로 이름을 알렸다. 축구 관련 논문으로 체육학 박사 학위를 받은 그는 계명대 체육대학 외래교수와 대구시생활체육회 부회장, 대구중구풋살연합회장, 대구시축구협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대구FC 이사와 대구FC 엔젤클럽 운영이사로 활동 중이다.

대구 체육계는 처음으로 경기단체장을 맡은 최 회장이 풋살을 통해 여성의 참여 확대 등 대구 축구의 저변을 넓히고 새로운 풋살 문화를 조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