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예천군, 가축방역 철저…가축방역심의회 개최

철저한 구제역 백신접종, 소독실시, 농장 출입통제 중점 논의
구제역·AI·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14일 오후 2시 경북 예천군청 중회실에서 2020년 가축방역심의회를 열고 관계자들이 가축전염병 차단 및 확산 방지 등에 대한 회의를 했다. 예천군 제공 14일 오후 2시 경북 예천군청 중회실에서 2020년 가축방역심의회를 열고 관계자들이 가축전염병 차단 및 확산 방지 등에 대한 회의를 했다. 예천군 제공

경북 예천군이 14일 구제역·AI·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을 위한 가축방역심의회를 열었다.

이날 심의회는 김학동 예천군수와 군청 관계자, 경찰서, 군부대, 소방서, 농·축협, 수의사회 등 30여 명이 참석해 가축 방역을 위한 업무 협의를 했다. 이번 가축방역심의회에서는 방역대책 추진 상황 확인 및 향후 계획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또 가축전염병 발생 시에는 관련 기관별 역할과 임무를 분담하는 등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가축 질병 차단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예천군은 축종별 가축전염병 예방백신 및 소독약품 심의·선정을 통해 투명성을 높이면서 농가 맞춤형 공급으로 동물방역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가축전염병 차단과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김학동 군수는 "구제역 및 가축전염병이 발생하면 지역 경제 타격 등 큰 피해가 예상되기 때문에 축산농가와 생산자 단체는 예방접종, 축산농가 출입 통제, 소독 실시로 선제적 차단 방역에 동참해 청정 축산을 유지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