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전자파센터, 국립전파연구원으로부터 우수기관 표창 받아

적합성평가 시험 발전과 우수 인력 양성 공로

 

정창주(왼쪽) 구미대 총장이 김태용 전자파센터장에게 국립전파연구원 우수기관 표창장을 전달하고 있다. 구미대 제공 정창주(왼쪽) 구미대 총장이 김태용 전자파센터장에게 국립전파연구원 우수기관 표창장을 전달하고 있다. 구미대 제공

 

구미대학교 전자파센터(센터장 김태용)가 13일 국립전파연구원으로부터 우수기관 표창을 받았다.

이 센터는 적합성 평가 시험 발전과 교육부가 추진하는 LINC+사업(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을 통해 우수 인력양성 공로를 인정 받았다.

2000년 3월 개원한 이 센터는 전자파 적합성(EMC)과 무선 등 분야에 국립전파연구원 공인시험소로 지정됐으며, KC(국가통합인증마크) 전자파 적합성 인증취득업무 수행 등 10여 건의 연구과제를 수행했다.

특히 2017년부터 교육부의 LINC+ 사업에 참여, 매년 30명의 EMC 엔지니어를 양성하고 있다.

김태용 전자파센터장은 "센터의 우수한 시험시설 활용과 철저한 실습 위주 교육을 통해 3년간 40명이 시험기관에 취업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1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