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재단, “추석맞이”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경상북도 출연기관인 독도재단이 28일 생활 속 거리두기와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아 전 직원이 죽도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재단은 미리 구매한 포항사랑상품권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을 돕고자 죽도시장을 찾아 명절맞이 물품 구입 행사를 진행했다.

앞서 재단은 추석 명절맞이 물품 구입에 전통시장을 적극적으로 이용해 줄 것을 권장하며 전 직원에게 80만원어치의 상품권을 제공했다.

행사에 참여한 직원은 "전통시장에서 상인들의 넉넉함을 느꼈다"며 "평상시에도 전통시장을 자주 방문하겠다. 시민들도 복잡한 마트보다 인간미가 넘치는 전통시장을 적극 이용해 달라"며 길거리 홍보에 동참했다.

신순식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돕고자 장보기 행사를 마련했다"며, "향후 전통시장 상인과 함께 지역 내 소상공인을 돕는 착한 소비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