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6번 외식→1만원 환급…'국민외식비' 14일부터 지원

카드사 통해 사전응모해야 환급가능

정부가 14일부터 6번 외식하면 5번째 결제 시 1만원을 환급하는 국민외식비 지원 캠페인을 진행한다. 게티이미지뱅크 정부가 14일부터 6번 외식하면 5번째 결제 시 1만원을 환급하는 국민외식비 지원 캠페인을 진행한다. 게티이미지뱅크

정부가 이번주부터 국민외식비를 지원한다.

정부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내수경기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1만원을 환급하는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진행한다.

오는 14일부터 시작하는 이 캠페인은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 자정까지 6번, 회당 2만원 이상 카드 결제해서 외식을 하면 6번째 결제 시 캐시백 또는 청구할인으로 1만원을 돌려주는 방식이다.

문재인 정부가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편성한 국민 외식비용 지원금 330억원이 여기에 쓰인다.

행사 기간은 오는 11월 29일까지다.

참여 카드사는 KB국민, NH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카드다.

다만 카드사를 통해 사전응모를 해야만 환급을 받을 수 있다.

각 카드사는 13일부터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행사 응모를 안내한다. 카드사별로 1일 최대 2회, 동일 업소는 1일 1회까지 가능하며 유흥업소는 제외된다.

배달 외식으로도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다만 배달앱을 이용할 경우 배달원을 통한 현장 결제를 해야 환급을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