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경북대병원 소화기내과 전성우 교수 대구경북지역암센터 소장 부임

전성우 칠곡경북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전성우 칠곡경북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전성우 칠곡경북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대구경북지역암센터 소장으로 부임했다.

국가 지정 대구경북지역암센터는 각종 암질환 관리를 위한 예방, 교육, 홍보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각 분야 우수한 의료진이 암 환자 진료 및 연구를 통한 지역민의 암 치료를 돕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신임 전성우 소장은 위암, 대장암, 위종양, 대장종양, 식도질환, 소화불량, 염증성 장질환을 전문분야로 진료하고 있으며, 대한상부위장관 및 헬리코박터학회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조기위암으로 내시경 절제술을 받은 환자들을 장기간 추적관찰을 시행한 결과, 헬리코박터 균을 박멸한 군(群)보다 그렇지 않은 군에서 위장 내 선종이나 암이 재발 확률이 약 2.3배 증가한다는 점을 밝혀냈다.

또 헬리코박터균 감염을 없애는 것이 위암을 줄인다는 결과만 나타낸 기존 연구를 발전시켜고령층 환자의 경우 헬리코박터균 박멸 유무와 상관없이 암 재발이 2.8배 증가하는 것을 최초로 규명했다.

전성우 대구경북지역암센터 소장은 "암은 위험요인을 최소화해 발생 자체를 예방하는 것이 그 어떤 치료보다 중요하다"면서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에게 암 검진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고 암 예방수칙 실천을 알려 암발생률과 사망률을 줄이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