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7번째 확진자 밀접 접촉 4명 추가 확진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이동 경로 파악 중

경북 예천군이 코로나19 확산방지 긴급회의를 하고 있는 모습. 예천군 제공 경북 예천군이 코로나19 확산방지 긴급회의를 하고 있는 모습. 예천군 제공

경북 예천군에서 9일 발생한 7번째 코로나19 확진자의 감염 경로가 아직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밀접 접촉자들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아 비상이다.

예천군에 따르면 예천 7번째 확진자 A(48·여) 씨와 밀접 접촉한 17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한 결과 4명이 이날 오후 8시 50쯤 양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은 A씨의 시모 B(77) 씨, 남편 C(48) 씨, 아들 D(19) 씨, 직장 동료 F(51) 씨 등 4명이다.

현재까지 이들에게 특별한 감염 증상은 나타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 당국은 예천 7번째 확진자의 최초 감염 경로와 추가 확진자들의 이동 경로 등을 파악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