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무지 여자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소방관 직위해제

현직 소방관이 자신의 근무지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로 경찰수사를 받고 있다.

8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경북 모 소방서 소방관인 A(57) 씨는 자신이 일하는 센터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했다가 동료 직원에게 적발됐다. 이에 소방서는 지난달 26일 A씨에 대해 경찰 수사를 의뢰하고, 같은 달 31일자로 직위해제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조사를 진행 중이다. 소방관계자는 "경찰 수사 결과에 따라 징계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