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년생 폭행 사건' 중1 학생들이 초등학교 여학생을...왜?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수원의 한 노래방에서 초등학교 6학년 여학생이 중학교 1학년 학생들에게 폭행을 당하는 영상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35초 길이의 영상에서는 노래방으로 추정되는 장소에서 여학생 한 명이 다수의 다른 여학생들에게 폭행당하는 모습이 등장한다. 피해자의 얼굴에는 피가 흥건했지만 가해자들은 계속해서 폭행을 이어 간다. 폭행이 일어나는 와중에도 한 남학생은 태연하게 노래를 부르고 있어 보는 이들의 분노를 자아낸다.

해당 영상은 페이스북에 올라온 지 1시간 만에 4천회 가깝게 공유되면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가해자들은 피해자를 폭행한 이유로 "여자친구가 있는 남학생에게 연락을 했다", "06년생 남학생에게 선정적인 사진을 보냈다"등을 언급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