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호 태풍 '타파' 북상…주말 제주·경상동해안 영향 클 듯

20일 제주 남부지역을 시작으로 우리나라는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제공 20일 제주 남부지역을 시작으로 우리나라는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제공

20일 제주 남부지역을 시작으로 우리나라는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20~23일 제주, 경상동해안이 태풍 영향을 크게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17호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남남서쪽 약 380㎞ 해상에서 시속 2㎞로 서북서진하고 있다.

제17호 태풍 타파의 중심기압은 98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29m(시속 104㎞)로 강도 중의 중형 태풍이다.

기상청의 태풍경로 예측에 따르면 제17호 태풍 타파는 22일 오후 3시 서귀포 동쪽 약 90km 부근 해상, 23일 오전 3시 부산 북동쪽 약 270km 해상, 23일 오후 3시 독도 북동쪽 약 530km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보인다.

다시 말해 제17호 태풍 타파는 서귀포 동쪽 해상을 지나 부산 앞바다에 바짝 붙어 지나갈 가능성이 크다.

이에 따라 제주 남부지역은 20일 밤부터 간접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는 20일 밤부터 23일까지 140~400㎜의 많은 비가 내리고, 제주도 산지는 최대 60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1∼23일 예상 강수량은 ▷경상 동해안 400㎜ 이상 ▷강원 영동·경상도·전남·울릉도·독도 등은 100∼300㎜ ▷경기 남부·강원 영서 남부·충북·충남 남부·전북·북한 30∼80㎜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 충남 북부 10∼40㎜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