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T, 포스텍과 포스코 신성장기술개발 및 벤처창업 활성화에 협력

RIST와 포스텍이 19일 포스텍 대회의실에서 '학연 일체화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RIST 제공 RIST와 포스텍이 19일 포스텍 대회의실에서 '학연 일체화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RIST 제공

RIST(포항산업과학연구원 원장 유성)와 포스텍(포항공대 총장 김도연)은 19일 포스코그룹 신성장 기술개발 및 벤처창업 활성화를 위한 '학연 일체화 협약식'을 갖고 협업을 약속했다.

양기관은 우수한 연구개발 인프라와 기술사업화 역량을 모아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이를 상업화하기 위한 활동에 주력하기로 했다.

이날 체결한 협약은 ▷포스텍이 보유한 원천기술을 RIST가 상용화 하기 위한 협업연구 ▷장비와 시설의 공동사용 ▷인력과 정보의 상호교류 등을 주요 내용으로 담고 있다.

양 기관은 우선 신사업 연구를 위해 외부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개방형 협업체계인 'Open-Lab' 조직 운영을 적극 도입하기로 했다.

RIST에 마련될 Open-Lab 연구공간에서 포스텍 교수와 학생, RIST 연구원들이 함께 모여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올해는 바이오, 로봇, AI 분야가 대상이 될 전망이다.

또 시험분석 장비 가동률 향상과 신속지원을 위해 양 기관은 장비∙시설 공동사용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아울러 바이오, 로봇 등의 분야에 대해 공동으로 전문연구회를 구성한데 이어, 포럼 및 워크숍 개최 등을 통한 상호 협력과제 발굴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유성 RIST 원장은 "학연협력 활성화를 통해 포스코그룹의 미래 신성장 견인을 위한 초석을 다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