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코트 바이 스카치블루', 저알콜 위스키시장 안착

몰트 위스키와 그레인 위스키 최적 비율 배합…한국인 입맛 맞아

저알콜 위스키 시장에 안착하고 있는 에스코트 17. 롯데주류 제공 저알콜 위스키 시장에 안착하고 있는 에스코트 17. 롯데주류 제공

롯데주류가 지난해 7월 출시한 '에스코트 바이 스카치블루'(ESCORT by ScotchBlue·에스코트)' 2종이 저알콜(35도) 위스키 시장에 안착하고 있다.

무연산 제품인 '에스코트'와 17년산 위스키 '에스코트 17' 등 두 제품은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몰트 위스키와 그레인 위스키를 최적의 비율로 섞어 위스키 본연의 향을 유지하면서도 한층 더 부드러운 맛을 극대화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에스코트는 개발 초기단계부터 최적의 배합비율을 찾고자 철저한 사전 테스트 과정을 거쳤다. 그 결과, 소비자와 주류 업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부드러움'과 '조화로움' 항목에서 경쟁 제품보다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소비자들의 호응에 힘입어 올해 설부터 명절 시즌용 에스코트 선물세트를 선보였고, 가정 채널로 판매망도 확대했다. 내년에는 면세점 진출 및 고객의 요구에 맞춘 다양한 용량의 상품을 선보이는 등 더욱 공격적인 마케팅을 계획하고 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출시 이후 '에스코트'를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꾸준히 늘어가고 있다"며 "판매망 확대, 제품 포트폴리오 다변화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추진할 예정이라 침체된 국내 위스키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