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교대역 하늘채 뉴센트원' 견본주택 사흘간 2만5천여명 몰려

대구 남구 '교대역 하늘채 뉴센트원' 견본주택 현장. 코오롱글로벌 제공. 대구 남구 '교대역 하늘채 뉴센트원' 견본주택 현장. 코오롱글로벌 제공.

지난 26일 공개한 대구 '교대역 하늘채 뉴센트원' 견본주택에 사흘간 2만5천여 명이 몰렸다. 사흘 동안 상담 인원만 1천500여 명을 넘어섰고, 인파가 몰리면서 견본주택 운영 시간을 1시간 연장하기도 했다.

분양대행사측은 도심과 가까운 입지와 상대적으로 낮은 분양가가 관심을 끈 요인이라고 봤다. 이 단지 전용면적 84㎡의 분양가는 4억6천만~4억8천만원대에 형성돼 있다. 발코니 확장비용(990만원)을 고려해도 인근에 분양한 단지보다 1천만~2천만원 저렴하다는 게 분양대행사측 설명이다.

대구 남구 대명동 1959-27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교대역 하늘채 뉴센트원'은 전체 975가구 중 716가구를 일반분양한다. 공급면적은 전용 49㎡~84㎡다. 청약은 30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31일 1순위 청약을 접수한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달 7일이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