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백신 상반기 접종 목표, 1300만명으로 상향"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2차 특별 방역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2차 특별 방역 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지금처럼 시기별 백신 도입 물량을 최대한 효과적으로 활용하면 상반기 1천200만명 접종 목표를 1천300만명으로 상향할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백신 도입과 접종은 애초 계획 이상으로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인구 두 배분량의 백신을 이미 확보했고 4월 말까지 300만명을 접종하겠다는 목표를 10% 이상 초과 달성했다"며 "11월 집단면역 달성 목표도 계획보다 앞당길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민간의료 자원도 백신 접종에 최대한 활용해달라. 지방자치단체의 자율성과 책임성도 높여달라"고 했다.

아울러 일각에서 백신 부족에 대한 지적이 나오는 것을 염두에 둔 듯 "국민이 불안감을 느끼지 않도록 정보를 투명하게 알리고 잘못된 정보는 바로잡는 노력을 강화해달라"고 주문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