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文대통령, 송영길과 첫 통화 "원팀 만들자"…송영길 "文정부 성공시킬 것"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새 대표(왼쪽)가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부터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난을 전달받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새 대표(왼쪽)가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부터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난을 전달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신임 대표에게 당의 화합과 당청 간의 호흡을 강조했다.

3일 민주당 이용빈 신임 대변인은 문 대통령과 송 신임 대표 간의 첫 전화 통화가 5분 동안 이뤄졌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송 대표를 중심으로 원팀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송 대표가 화합적이시니 잘해줄 것이라 믿는다"고 당의 화합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당정청이 함께 변화되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며 송 대표에게 "잘 앞장서달라"는 당부도 남겼다.

문 대통령은 또 "송 대표가 이야기한 대로 부동산, 백신 문제 해결이 최우선 과제"라며 "당청 간에 호흡을 잘 맞춰 해결해 나가달라"고도 말했다.

이에 대해 송 대표는 "(2017년 대선에서 문재인 캠프) 총괄선대본부장으로 문재인 정부를 출범시킨 첫 자세 그대로 문재인 정부를 끝까지 성공시키겠다"고 화답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