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시의회 30주년 기념식 열려

전·현직 시의원들 모여 지방의회 성공적 정착 기려

포항시의회 30주년 행사에서 내외빈과 역대 시의원, 현역 시의원들이 모두 모여 지방의회의 발전을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포항시의회 제공 포항시의회 30주년 행사에서 내외빈과 역대 시의원, 현역 시의원들이 모두 모여 지방의회의 발전을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포항시의회 제공

''지방자치 30년 생일을 축하합니다"

경북 포항시의회는 15일 개원 30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제1대부터 제8대까지 역대 의장을 비롯해 전·현직 의원들이 오랜만에 모여 덕담을 나눴다.

이강덕 포항시장,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 등도 참석해 의회기 게양, 30년사 영상물 상영, 공로패 전달, 기념사 및 축사 등을 함께 했다.

이날 기념식에 앞서 열정적인 의정활동에 대한 의지를 다짐하기 위해 의회기를 높게 다는 게양식이 열렸다.

이후 본 행사에서는 시의회 30년의 역사를 회고하며 그간의 활동을 담은 기념 영상물을 시청했다.

이어 의정발전에 기여한 공을 기리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강석호 전 국회의원 등 역대 의장들에게 시민을 대표해 공로패를 전달했다.

기념사에서는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은 "지난 30년간 시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 오신 역대 의원님들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지금의 위기 상황에서 시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기 위해 지혜를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