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타격 지역 문화예술인 지원하자" 건의안 중앙정부 전달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 건의,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서 원안 채택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은 14일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3차 임시회에 제출한 '코로나19 피해 정도를 반영한 지역 문화예술정책 예산 반영 건의안'이 원안 채택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건의안은 중앙정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건의안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심각한 타격을 입은 문화·예술·공연 분야를 지원하고자 'POST 코로나 지역문화예술 중장기육성플랜'을 구축하고, 2~3년 간 문화예술 복지정책 예산을 집중적으로 반영하는 등의 내용이 담겼다.

장 의장은 "코로나19로 지역 문화예술계가 입은 타격은 지역 문화 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해온 지역 문화예술인들에게 생계와 생존의 문제로 이어져 지역문화 붕괴로까지 이어질 수 있다"며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앞장서 지역 문화예술인들을 위한 한시적 복지대책을 마련하고 중장기 육성플랜을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