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유튜브서 "윤석열과 밥도 먹고, 응원 메시지도 보내"

윤석열, 안철수. 연합뉴스, 매일신문DB 윤석열, 안철수. 연합뉴스, 매일신문DB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1일 유튜브 LIVE "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2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에서 윤석열 검찰총장과의 인연을 언급했다.

그는 일명 '추윤갈등'(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으로 점철된 지난해를 가리키며 "작년부터 고생하는 모습을 보니 안쓰러워서 여러 가지 응원 메시지도 많이 보냈다"고 밝혔다.

과거 인연도 언급했다. 안철수 대표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수원지검)여주지청으로 좌천돼 힘들었을 시기에 한 번 만나 밥을 먹은 적이 있다"면서 "저도 그랬지만, 서로 호감을 느꼈다"고 소회했다.

안철수 대표는 유력 서울시장 후보로서 유력 대권 주자로 꼽히는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야권 지지자들이 기대하고 있으니 저는 야권 인사라고 본다"고 규정했다.

이어 윤석열 검찰총장이 최근 설문조사 다수에서 범야권 선두 주자로 지목되기도 하는 등 높은 지지율을 보이고 있는 것에 대해 "야권 지지자들이 마음 둘 데가 없다가 그분에게 모이지 않았는가"라고 분석했다.

이어 "그건 정치인들이 굉장히 엄중하게 봐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하며 "정권 교체에 대한 시민들의 열망, 에너지를 잘 담아 정권 교체를 하는 것이 현실 정치인들의 역할이다"고 설명했다.

안철수 대표는 최근 논란이 커진 국민의힘과의 야권 후보 단일화 문제에 대해 "제 간절함과 제1야당(국민의힘)의 절박함이 만나면 단일 후보를 뽑을 수 있다고 믿는다"며 불씨를 계속 지폈다.

아울러 안철수 대표는 이날 유튜브 방송 주제인 '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과 관련해 "보선은 투표율이 낮고 조직 선거가 되는데 현재 더불어민주당 조직은 대한민국 정치사상 가장 강한 조직이고, 정부가 노골적으로 개입할 수도 있다"며 "야권이 단일 후보를 뽑아 여론 조사상 10%포인트(p), 20%p 앞서나가는 경우에도 실제 선거는 박빙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