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기생충' 인기 타고 '짜파구리' K-푸드 홍보 확산

농식품부, 아마존 등에서 인기 수출 농식품 온라인 판촉전

농림축산식품부는 영화 '기생충'의 오스카 4관왕 수상을 기념해 22일부터 미국의 대형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을 시작으로 베트남·인도네시아·태국 등에서 식품 온라인 판촉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아마존에서는 한국 식품 4개 구매 시 1개를 무료로 주는 이벤트를 열고, '짜파게티' 등 영화 속에 등장하는 식품과 온라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수출 농식품을 판매한다.

농식품부는 "'짜파게티'와 '너구리'를 섞은 '짜파구리'가 기생충이 개봉하는 곳마다 현지 요리 사이트 등에서 인기 검색어로 오르고 있다"고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미국 현지에서 신고배를 비롯해 팽이버섯, 새송이버섯 등도 판매한다.

미국 현지 영화관에서는 홍보 부스를 차리고 다양한 이벤트를 열고, 현지 유튜버와 함께 한국 식품 먹는 방법을 알리는 홍보도 진행한다.

농식품부는 인도네시아 큐텐, 베트남 라자다, 태국 쇼피 등 신남방 국가 온라인 쇼핑몰에서도 특별 판촉전을 펼친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