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 "나경원 전 의원이 근처에 왔다가 우리집에..."

나경원 전 의원 페이스북 화면 캡쳐. 나경원 전 의원 페이스북 화면 캡쳐.

페이스북 중단을 선언한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16일 나경원 전 의원을 만나고 오래간만에 페이스북에 글을 올렸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나경원 의원이 근처에 왔다가 우리 집에…커피 한 잔 마시며 그동안 고생한 얘기를 들었다"며 "나 의원 공격받을 때 내가 편들어 준 적이 있는데 그 때 고마웠다고 인사차"라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렸다.

진 전 교수의 페이스북 글에 나경원 전 의원은 "즐겁고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답글을 달았다.

진 전 교수는 지난 11월 신동근 민주당 최고위원을 향해 "더불어민주당 사람들이 나경원 전 의원처럼 살지 않은 것만은 확실하다. 더 심하게 살았다"라고 글을 남기며 나경원 전 의원이 힘들때 위로가 되는 포스팅을 남기기도 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